•  
  •  
  •  
  •  
  •  

Mitesh & Dolly

Mitesh Pankaj Parikh & Dolly Rajendrakumar Joshi부부는 뉴질랜드에서 가정의와 관계을 유지한다는 것이 즐거운 일이라는 것을 알고있습니다.

"왜냐하면, 인도는 인구밀도가 매우 높습니다. 의사들은 그들의 환자에게 많은 시간을 할애 할 수 없습니다. 그들은 매우 많은 환자를 보기 때문에, 그들이 각 환자를 잘 파악하는 것은 매우 어렵습니다."라고 직업이 물리치료사인 Dolly가 말합니다. 

"뉴질랜드는 다릅니다. 나의 지역의사는 나를 잘 알고, 내가 의사를 만날 때 설명하지 않아도 나의 이전 상태를 잘 알고 있습니다. 그는 내가 뉴질랜드에서
물리치료사로 일 할 수 있는 면허를 취득 할 수
있도록 조언까지 해 주었습니다."

Munbai가 고향인 요리사 자격증이 있는 Mitesh는 2005년에 뉴질랜드로 이주하였고, Dolly는 2011년 초에 그와 합류하였습니다. 그들은 그들이 살고있는 파파토토 근교에 있는 같은 의사에게 등록하였습니다. 

Dolly는 의사에게 등록하는 것은 간단하다고 생각한다고 지속적으로 사람들에게 충고합니다.

"여러분이 처음에 해야하는 일이라는 것을 명심하십시오. 등록이 중요하지 않다고 여러분이 생각 할 수 있다는 것을 나는 압니다. 특히 여러분이 뉴질랜드에 막 이민와서 초기 정착에 바쁜 경우에 말입니다. 
그러나 그것은 중요합니다. 여러분이 언제 아프게 될지 혹은 의사를 봐야할지 결코 모르기 때문입니다."

"여러분이 실제로 아프게되어 등록한다면, 등록 후 바로 혜택을 받을 수 없습니다. 여러분은 의사 진료에 더 많은 돈을 지불해야만 합니다. 등록에 최우선을 두십시오."

등록한 사람들의 의견:

Qin 가족

Kim 가족